Where U At by Rap Monster



Where U At (2010)


Lyrics, Performed by Rap Monster


시간은 흘러흘러 벌써 나도 고1이야

이런데 해놓은건 없어 미래가 고민이야

현실이 두려워 소심해져만 가는 요즘

공부 좀 한다는 친구들을 보면 느껴 돈은

세상의 전부가 아니라고 배웠는데

학교는 커서 돈좀 잘 벌라고 애원을 해

훌륭한 분들을 보면 저 사람은 얼마나 벌고 있을까?

뭐 이런 생각뿐인데

애들의 관심은 still 이쁜 여자와 스타들

뭐 어쩔 수 없지 나도 분위기 탓을 하구

괜히 불안해져 책장을 넘겨봐도

알 수 없는 말들 얻는 건 졸음 뒤의 피로함뿐

Oh 잘하는 것도 하나 없는 나

이 넓은 세상에 내가 필요하긴 한걸까

Boy 이젠 사춘기도 아닌데

댈 핑계도 없어 난 어디로 가는데

Where u at


어디로 가니 baby where u at

Where u at where u at baby 

Where u at boy where u at baby 

Where u at boy where u at x2


Where u at 그래 널 괴롭게

파고드는 미래에 대한 불안 때문에

멍해지는 때도 많고 너무 나태하잖아

차라리 얘기해, 스스론 관대하잖아?

Ok, 학교는 그저 거쳐가는 환승역이고

학원은 잠시 쉬었다가는 휴게소쯤으로 여기고

가끔은 문득 부모님들께 죄송해지네

그간 든 돈이 얼만데.. '난 대체 왜이래?'

성적표 받는 날이 기다려졌음 좋겠어

길거리를 걷다보면 흐르는 많은 노래에선

나완 동떨어진 사랑얘기뿐, man

짜증이 나 오늘도 공분 안되겠는데

맛있는 거나 먹고싶다 어디로 갈래

"아 됐고 학원 땡치고 피씨방이나 갈래?"

그래 가서 컵라면 먹으면 되지 뭐

고민은 3분, 나머진 내일 배우지 뭐


어디로 가니 baby where u at

Where u at where u at baby 

Where u at boy where u at baby 

Where u at boy where u at x2


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


2010년 김남준으로 훅가요 하던 시절 만든 노래입니다. 급작..스럽게 올리게 됐는데 제 친동생이 97년생이니까 지금 그 나이때 만든 노래네요. 제가 중고딩때 공부할 때 고민은  저게 다였으니까요. 어떻게 공감이 좀 되실랑가 모르겠네요

랩은 2년도 더 된 거니 지금보다 톤도 그렇고 풋풋하네요ㅋㅋ 그냥 재미로 들어주세요

저작자 표시
신고
Comment 71